2020-07-04(토)  편집 15:07  
로그인 | 회원가입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추가
         
  
"한약재 '인삼·현초·건칠', 항암 효과 있다"
한의학硏, 세포실험으로 면역관문 억제제 활용 가능성 제시"
[기사입력 2020-06-04 12:04]

국내 연구진이 한약재 인삼, 현초(이질풀), 건칠(옻나무 수액 말린 것)이 암세포 때문에 떨어진 면역 기능이 회복되도록 돕는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한국한의학연구원은 최근 정환석 박사팀이 인삼, 현초, 건칠이 암세포가 면역반응을 피하기 위해 활용하는 '면역관문'을 차단한다는 사실을 규명했다고 4일 밝혔다.

면역관문은 면역세포가 자신의 건강한 세포를 공격하지 못하도록 활성을 떨어뜨리는 기전이다. 암세포는 이러한 기전을 역이용해 면역관문 단백질을 자극, 인체의 면역기능을 억제하며 성장하는 특성이 있다. 

최근 이 같은 암세포의 면역반응 회피 신호를 차단해 면역세포가 암세포를 공격할 수 있도록 돕는 면역관문 억제제(면역항암제)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지만, 효과가 제한적이고 비용이 많이 든다는 문제가 있다.

이 때문에 면역 과민 반응이 적으면서도 저렴하고 효능이 우수한 신소재에 대한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연구팀은 1천여 종의 한의소재를 세포실험을 통해 탐색한 결과 인삼, 건칠, 현초가 면역관문을 자극하는 단백질의 결합을 억제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단백질 간 결합을 발광을 통해 측정하는 방법인 '경쟁적 효소결합면역측정법'을 이용해 실험한 결과, 인삼 내 사포닌 대사체의 일종인 'Rg3'와 '컴파운드 케이'(C-K)가 면역관문 단백질 'PD-1'의 분자 결합을 최대 67%까지 억제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현초 역시 PD-1의 분자 결합을 60%까지 억제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건칠은 면역관문 단백질 'CTLA-4'를 차단하는 효과를 보였다.  

정환석 박사는 "이들 한약재의 암세포 사멸 효과가 아닌 면역세포 강화 효과를 확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차세대 면역항암제 개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영주 기자  ehealth@e-healthnews.com
<Copyrights ⓒ e헬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의견 보기 전체보기 (총 0건)
No 내용 글쓴이 작성일
등록된 독자의견이 없습니다.
독자의견 쓰기
작성자 이메일
제  목
내  용
비밀번호

 
많이 본 기사 더보기
화제기사 더보기
뉴스뒷담화더보기
첩약 급여화, 이대로 좋은가
원격의료 향한 정부의 일방소통
"누구를 위한 비급여 제도 개선?"
첩약 급여화, 산 넘어 산
의료계 외면한 정부, 수가협상 난항

 
 

(주)이헬스통신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36 승일벤처타워 405호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327번길 55, 105-1503 등록번호 : 경기 아 51416
등록연월일 : 2015.10.05 발행인 : 황동원 / 편집인 : 강찬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주
TEL : 02) 856 - 7051~3 / FAX : 02) 856 - 7057 / E-mail : webmaster@e-healthnews.com
Copyright(c) 2005 E-Health.INC., All Right Reserved.